::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선교사님 안녕하세요?

절 혹시 기억하실지  ....  지난번   호수교회  오셔서 집회하실 때

선교사님께 짧은 편지  한  통 !   팬레터라고 해야하나...    드린   정신애  자매입니다.

너무나 뵙고 싶었던 선교사님도 만나고 설교도 듣고 ... 그날은 꼭 기념일을

맞이한 기분이였습니다.

이렇게 유명하신 선교사님을 전  왜 이제야  알게 되었는지요.

제가  엉터리  교인이 확실했나봐요^^

그 날 이후로 저에겐 약간의 변화가  생겼습니다.

그동안  도망만  다니고  주위의 권면에도  귀기울이지 않던 저의 사명에 관한

일들이 제 스스로 저도 모르는 사이에 기도중에 묵상하는 가운데  제  스스로  시인하게

되면서 아픈곳이 치유되는  일이 생겼습니다.

결국 내 스스로 시인할때까지 기다리신 하나님!

그리고  부족한 저에게  이걸  원하셨던 하나님!

이제  처음 걸음마를 배우는 아이처럼 한발짝씩  하나님께  모든걸 맡기고

나아가려고 합니다.

앞으로 또 나에게 어떠한 일들이 일어나게 될지    하나님께서는  저에게   또   무엇을

원하고   계신지  많이  궁금해 집니다.

저에게  새로운   변화가   생기면   또  소식 전하겠습니다.

기도하실   때   기억나시면   저를 위한  기도도  한 줄 넣어 주시면 더 할수없이 감사하

겠습니다.

선교사님께서  사역하시는데  피곤하지도 힘들지도 않게 건강주시라고  부족하고

미흡하지만 기도하겠습니다.

참!  제가  하연이가   여자아이줄  알고  옷을  여자것을  샀는데  보시고 많이 웃으셨을

것  같습니다.  하연이가  아직 몰라서 그렇지  만약  알았다면  얼마나  황당했을지

생각만해도  웃음이 남니다.


이용규

2010.08.20 16:28:58

편지 내용 내용 잘 읽었습니다.  주신 선물은 잘 챙겼습니다.  하연이가 여자 아이 옷 선물 받은 것이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몽골 국제 대학교에 하연이 또래 여자 아이들이 여럿 있습니다.  그 아이들을 위한 좋은 선물이 될 것 같습니다.

기도 부탁과 관련해서 계속 기도하겠다고 장담하지 못해도 지금 기도합니다.

 

미소천사

2010.08.24 15:18:34

정신애 자매입니다.

고향에 계시는 부모님께서 편찮으시고 학교도 개학해서 오늘에서야 선교사님의

댓글을 읽었습니다. 

생각도 못한  선교사님의 댓글에 감동의 물결입니다.

다음번에 하연이에게  잘 어울리는 예쁜 옷을 꼭 ~~~ 선물해야 할 것 같습니다.

다시 뵙기를 소망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글쓰기는 로그인후 가능합니다. [8] 웹지기 2007-05-04 446481
공지 답글과 관련하여 죄송한 말씀 하나 [17] 2006-09-06 516499
1406 그대를 만나는 날 이용주 2010-09-21 19043
1405 §~~●주님 사랑하는 마음 주세요●~~§ 이용주 2010-08-29 18825
1404 신앙고백 ^^ 남영신 2010-08-28 19154
1403 중국 선교위한 건물이 있습니다 남영신 2010-08-28 19325
1402 감사합니다. 김선호 2010-08-26 19157
1401 이용규선교사님께궁금한것잇어요 [1] 이정은 2010-08-24 19265
1400 voodoo에관하여 최인형 2010-08-23 19008
1399 저도 하나님의 쓰임받는 일이라면.... 정선이 2010-08-23 19075
1398 감사드립니다. 이충선 2010-08-19 18965
1397 좋은책 정말 감사합니다! 정일용 2010-08-18 18848
» 혹시 기억하실려는지요..... [2] 정신애 2010-08-18 19527
1395 이름 바꾸기 어복원 2010-08-17 23211
1394 호산나 교회예배 어복녀 2010-08-16 23155
1393 호산나 2부 예배를 드리고 신선영 2010-08-15 18915
1392 새 책 이효덕 2010-08-05 19034
1391 몽골에 잘 다녀왔습니다 윤정인 2010-08-02 18856
1390 감동 받은 천주교인 입니다.(하지만 마더 데레사 건은 ...) [2] 설영애(마리아) 2010-07-28 24698
1389 교수님 안녕하세요 이번주 토요일 몽골로 출발합니다 ^^ 김상석 2010-07-26 25976
1388 울란바토르에 갑니다 윤정인 2010-07-14 19270
1387 이용규 선교사님께~~^^ [1] 이범 2010-07-08 426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