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이번에 학교에서 하는 크리스마스 행사를 준비하는 모임에 학생들이 제게도 참석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자기들 생각에는 제가 가장 잘 학생들을 이해하고 이야기를 들어줄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다는 것입니다.  저는 학생들의 그러한 생각이 오해임을 충분히 밝혀주겠다고 응답하면서도 참석을 응락했습니다.

작년의 크리스마스 행사에서는 교수님들의 “경건” 위주의 프로그램에 학생들의 “흥청망청” 분위기가 뒤섞여 부조화의 두 평행선을 그렸다고 하더군요.  저는 교수들의 경건 분위기를 학생들에게 일방적으로 요구하는 것은 효과적이지도 바람직하지도 못하다고 생각합니다.  

한 번은 학교 식당에서 앞에 앉은 학생의 기도 응답과 관련해서 질문을 한 적이 있는데 옆에 있던 학생의 얼굴이 굳어버리더군요.  이야기를 좀 해 보니 라마 불교를 믿는 학생인데 기독교에 대한 반감이 강하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전에 복음을 전하려던 교수님의 말씀에 대해서 반발심을 기르게 된 것인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들이 부담감 없이 하나님에 대해서 소개받을 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 생각해야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열정에 앞서서 지혜가 필요하다는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학생들의 생각에도 문제가 보이더군요.  학교에서 크리스마스 행사를 기획한 이유는 그것을 통해서 학생들이 크리스마스의 의미를 생각할 기회를 주자는 것이지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학생들은 작년에 본인들이 했던 것처럼 행사 후에 두 시간 정도의 디스코 타임을 가지고 싶어합니다.  어차피 학교에서 디스코 타임을 가지지 않으면 밖에 나가서 바에 가서 술먹고 춤추게 된다는 것입니다.  실제로 이곳의 개방 이후의 몽골 학생들의 문화를 보건데 익히 짐작되는 부분입니다.  

학생들에게 물었습니다.  “모든 행사에는 목적이 있는데 너희들이 이 행사를 준비하는 목적이 무엇이지?”  잘 대답을 못 하더군요.  학생들에게 먼저 목적에 대해서 생각하는 시간을 가지고 그 목적에 그들이 넣고자 하는 프로그램이 타당한지를 설명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했습니다.  

행사 가운데 학생들이 크리스마스의 의미를 깨달을 수 있는 기회가 있도록 기도할 필요를 느낍니다.  아울러 만약 학생들이 누리고 즐길 수 있도록 배려하는 것이 옳다면 어느 정도까지가 학교의 전통을 새워가는 과정에서 책임을 맡은 자가 배려해야 하는 것인지 분별할 수 있도록 지혜를 구합니다.  


황영옥

2004.12.05 03:16:47

믿음을 주옵소서. 주 여호와 하나님의 이름을 부르며 주 예수 그리스도를 고백하는 믿음을 학생들에게 주옵소서. 교수님들에게 복음을 효과있게 전할 지혜와 방법을 알려 주옵소서. 지혜의 은사를 이집사님께 주사 주님 같이 주어진 상황을 잘 헤쳐나갈 힘을 주옵소서. 주님 본질을 붙잡게 하옵소서. 무엇이 진리인지를 알게 하옵소서. 깨달음을 주옵소서. 하나님이 어떤 분이신지를 알게 하옵소서. 하나님의 마음을 알게 하옵소서. 그 일을 위해 행사가 진행되어지도록 성령으로 인도하옵소서. 주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아멘

이주은

2004.12.09 10:00:22

사랑하는 주님, 몽골의 학생들이 우리를 사랑하셔서 이 땅에 오신 아기 예수의 사랑을 깨닫고 그 은혜에 동참하는 귀한 크리스마스를 보낼 수 있도록 인도하옵소서, 이들을 양육하는 이용규 집사님과 다른 교수님들에게도 사랑과 지혜를 더하셔서 이 학생들 한명도 떨굼이 없이 주님 앞에 잘 양육할 수 있도록 인도하시고 성령으로 채우주옵소서.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서동건

2004.12.16 13:06:13

하나님안에서 춤추며 예배하는 시간으로, 어떤 것을 하든 그것이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몸짓이라면 좋을거 같아요.. ^^ 춤추며 노래하리 왕위해나 미치리. 내 영혼의 열정을 그 누구도 막지못해~ 라는 곡이 있거든요. ^^ 그런.. 다윗과 같이 기쁨으로 하나님을 향한 기쁨의 표현으로 기획한다면, 디스코타임.. 도 좋을꺼 같아요.. ^^
축복해요 이용규 선교사님~ ^^ 그냥 갑자기 생각이 나서 적어봤어요.
저희도 크리스마스 파티때 댄스타임..같은 그런 시간도 있었거든요.. ^^
그러면서.. 또 예배드리는 거죠. ^^ 축복합니다~~~

이용규

2004.12.18 10:28:56

교수님과 학생들 사이에 이견도 많았고 그것을 조율하기가 힘들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결국 합의점을 찾을 수 있도록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볼 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NGO 사역자 중에 사교 댄스를 가르칠 수 있는 분이 있어서 사교 댄스 시간으로 디스코 타임을 가져가기로 했습니다. 결국 차분하고 절제된 분위기 속에서도 학생들과 즐거움을 나눌 수 있게 된 것이지요. 마지막에는 머라이어 캐리 스타일의 캐롤과 함께 우리와 "스텝을 맞추기 위해 오신 예수님"이라는 주제로 짧은 메시지를 나누고 함께 노래하면서 마무리할 계획입니다. 합의와 구상 과정에서 도우신 하나님께서 마무리까지 인도해 가시기를 구합니다.

이용규

2004.12.22 12:08:39

무척 아픔다운 크리스마스 행사였습니다. 물론 막판에 디스코 타임을 학생들이 원하기도 했지만 원칙과 약속에 충실하자는 이유에서 단호하게 거부했습니다. 학생들 몇몇에게는 아쉬움이 남았겠지만 많은 학생과 교수, 교직원, 손님들에게 잊지 못할 크리스마스였다고 말을 들었습니다. 기도의 힘을 느꼈습니다. 감사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동연이와 서연이를 돌보아 줄 자매를 위해서 [3]

새로운 교회 개척 요청을 놓고 [3]

감기로 고생이 심합니다 [3]

MIU의 어려운 문제들을 놓고 [3]

MIU를 위해 제게 맡겨진 일들을 위해서 기도해 주세요 [1]

저희 가정을 위해 기도해 주세요 [6]

옵스 가는 일을 위해서 [2]

장막터를 위해서 [3]

선교사님 지오에 동석형제입니다. [1]

선교사님~ 지오 박기범 간사인데 기도제목 부탁드립니다!!

[re] 교회에 대한 기도 [5]

크리스마스 준비를 앞두고 [5]

이레 교회의 선교 방향을 위한 기도 [1]

사분의 일 [2]

몽골 선교를 위해서 [1]

교회와 학교 소식과 기도 제목 [2]

서연이를 위해 기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1]

[re] 감기를 통해서 [1]

청년부와 전도 사역을 위해서 [2]

최근 사역 소식과 기도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