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어제 저녁부터 저와 동연이 서연이가 다 아파서 누웠습니다.  모래 바람이 이는 건조한 몽골의 봄은 이제 긴 겨울을 막 벗어난 육체를 나른하고 지치게 만들지요.  이곳에 현재 한국인 소아과 의사가 없어서 아이들이 아프면 긴장하게 됩니다.  일주일 전에 동연이가 열이 많이 났고 또 귀와 목이 아프다며 울어서 중이염이 생겼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동연이의 목과 귀에 안수하고 기도했습니다.  기도 중에 동연이가 나을 것이라는 확신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다음 날 나았지요.  

그런데 오늘은 저까지 셋이 아파서 누워있었지요.  오늘 서연이는 열이 많이 났습니다.  동연이는 기침이 많이 나고요.  그래서 저녁에 안수해주고 뉘었습니다.  다행히 서연이는 열이 떨어졌습니다.

저는 어제 사역 이후 몸이 힘들었습니다.  지난 주에 연속으로 몽골 기독교사와 유목민의 관념 세계와 정치 질서에 대해서 한인 선교사들을 대상으로 강의했습니다.  오늘은 김창식 목사님이 한국 가 계시기 때문에 그 교회에서 땜방 설교를 해야했지요.  인터콥 사역자들이 강의 요청을 했었는데 다행히 연기될 수 있어서 한숨 놓았습니다.  몸이 지치니까 사역을 기쁨으로 하기 보다는 일로 느끼게 됩니다.  실은 토요일에 지방 사역을 나갔을 때도 의무감으로 사역하는 제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러고는 곧 아파눕게 되었지요.  하나님의 일이 나의 양식이 되고 쉼이어야 하는데 그렇지 못함을 봅니다.  오늘 예배 마치고 돌아와서 누워 있으면서 근래 사역을 하면서 하나님의 은혜로 하기 보다는 자기 실현을 위해 사역하는 내 모습을 보면서 회개합니다.  단 하루도 하나님의 은혜 없이는 바로 설 수 없음을 느낍니다.  기도해 주세요.

동연이가 많이 나아지기는 했지만 학교 가기 싫어해서 여러 날 저희를 힘들게 했습니다.  아이들도 기도와 은혜 가운데 젖는 시간이 필요한데 바깥 일을 중시하다 보면 아이들이 소홀해 지고 그러면 문제가 생기는 것을 보면서 아이들을 위한 기도가 더 필요함을 봅니다.  

동연 엄마도 요즘 육아 때문에 마음의 기쁨을 잃어버릴 때가 많습니다.  아무래도 저처럼 사역 가운데 기쁨과 회복을 경험하기 보다는 아이들과 씨름하다보니 예배 때도 은혜를 충분히 누리지 못하게 되지요.  사역지에서 은혜를 경험하지 못하면 당연히 영적으로 메마르게 됩니다.  

사탄은 항상 우리 가정의 가장 약한 부분을 잡고 늘어져서 우리를 힘들게 하려 하지요.  우리 가정이 기도 가운데 풀어가야 할 문제지만 주변으로부터의 기도의 도움이 더욱 필요합니다.    

오승은

2005.04.04 01:37:32

주보를 살펴보던 중에 늘 가봐야지 하다가 이제서야 들어와봅니다.
늘 하나님을 향한 아름다운 가정의 모습에 눈물이 날 것 같습니다.
기도할께요..힘내세요.. 집사님 화이팅!!

황영옥

2005.04.04 02:52:25

주님 일에 시달려 기쁨을 잃는 일이 없도록 지혜를 주시고 절제를 주시고 평안을 주옵소서. 주님의 일은 주님이 하심을 순간순간 고백하게 하시고 우리에게 주신 은혜 만큼만 헌신하게 하옵소서. 주님 건강을 지켜 주옵소서. 동연서연 어린 자녀들의 건강을 지키시고 회복시켜 주시고 선교사님 부부의 건강을 주님 손에 부탁합니다. 주님 우리의 삶이 주님의 일일진데 삶을 인하여 고통하지 않게하옵소서. 주님 선교사님 부부의 영혼이 지치지 않도록 성령의 강한 불로 새롭게 하옵소서. 이 가정을 주님께 부탁 드립니다.
주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아멘

이주은

2005.04.04 08:53:15

사랑하는 아버지 하나님, 선교사님 가정에 영적으로 풍성히 다시 채워지고 식구 한사람 한사람 건강하도록 그 육체를 붙잡아 주옵소서. 지치지 않도록, 사역하고 돌아서며 딛는 발걸음 속에 외롭지 않도록...주님께서 위로하시고 채우시고 힘 부시옵소서. 용규선교사님의 바쁜 일정 가운데 몸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건강을 지켜주시옵고, 동연이 서연이 아프지 않고 건강하고 행복하게 잘 클 수 있도록 친히 양육하여 주옵소서. 사랑하는 주현씨,많은 일들을 감당하는 가운데 주님께서 베풀어주시는 은혜를 매일 받아누릴 수 있도록 영육간의 강건함으로 늘 보호하여 주옵소서. 주님, 어느덧 긴 겨울이 지나고 그곳에도 봄이 오나봅니다. 긴 겨울을 이겨낸 몸이 힘들겠지만 모든 것을 소생케 하는 봄의 기운처럼 주님께서 더욱 좋은 것들로 풍성하게 선교사님의 가정과 사역을 채우시길 간절히 기도합니다. 생명이신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이용규

2005.04.04 21:27:43

기도가 많은 힘이 되고 제 마음을 적셔옵니다. 감사합니다. 오늘 많은 회복이 있었습니다.

정진경

2005.04.06 21:06:29

마르지 않는 샘의 근원이신 주님. 선교사님 가정 가운데 생명수가 끊임없이 흘러나오길 구합니다. 주님으로부터 오는 끊이지 않는 기쁨을 부어주세요. 사랑합니다.

이용규

2005.04.07 16:42:46

어제까지 몸이 많이 안좋았습니다. 아픈 기간 동안 제 안에 있는 문제들을 보고자 했습니다. 이 기간을 통해서 제게 모르는 사이에 껍데기가 많이 씌어 있음을 보았습니다. 벗어도 벗어도 양파껍질 같은 인생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주님 안에서는 아픔이 약이라는 생각을 해 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동연이와 서연이를 돌보아 줄 자매를 위해서 [3]

새로운 교회 개척 요청을 놓고 [3]

감기로 고생이 심합니다 [3]

MIU의 어려운 문제들을 놓고 [3]

MIU를 위해 제게 맡겨진 일들을 위해서 기도해 주세요 [1]

저희 가정을 위해 기도해 주세요 [6]

옵스 가는 일을 위해서 [2]

장막터를 위해서 [3]

선교사님 지오에 동석형제입니다. [1]

선교사님~ 지오 박기범 간사인데 기도제목 부탁드립니다!!

[re] 교회에 대한 기도 [5]

크리스마스 준비를 앞두고 [5]

이레 교회의 선교 방향을 위한 기도 [1]

사분의 일 [2]

몽골 선교를 위해서 [1]

교회와 학교 소식과 기도 제목 [2]

서연이를 위해 기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1]

[re] 감기를 통해서 [1]

청년부와 전도 사역을 위해서 [2]

최근 사역 소식과 기도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