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낮에 머리를 깎으러 갔습니다.  어떻게 깎으라고 이야기해주었는데 잘 알았다던 미용사가 머리를 조금만 남기고 다 깎아버렸습니다.  코스타에 남들 앞에 서기 전 보이는 모습을 다듬으려고 머리를 깎으려고 했는데 여지없이 일말의 기대가 깨져버렸습니다.  서운함...
  
오늘 금요 기도회 시간의 뒷부분에 제 진로에 관한 문제를 가지고 기도했습니다.  모든 것이 주안에 있음을 고백하고 주님의 인도하심을 구했습니다.  하나님의 계획을 신뢰하며 의지하기로 마음먹었던 것을 다시 한 번 확인하고 나니 마음에 평안이 감돌았습니다.

금요 기도회를 마치고 정리하고 있는데 사우가가 제게 와서 할 말이 있다고 했습니다.  "선생님 아픈 것 같아 보이세요."   하긴 오늘 말씀 전하는데 좀 어지러웠고 피곤했습니다.  사우가는 계속해서 한국 말로 떠듬 떠듬 말헀습니다.  "선생님을 하나님께서 얼마나 사랑하시는지 아세요?  너무 너무 사랑하세요.  오늘 기도하면서 이 말을 선생님에게 해드리고 싶었어요."  그러고 보니 하나님이 날 사랑하신다는 사실이 새삼스럽게 느껴졌습니다.  어느새 잠시 접어두었던 것을 하나님께서 사우가를 통해서 일깨워주셨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감사하신 하나님...  그렇습니다.  저는 당신의 나를 향한 사랑을 신뢰하며 또 깊이 느끼고 있습니다.  사랑하는 아이들을 통해 하나님 당신의 마음을 새롭게 일깨워주셔서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sort

선생님을 얼마나 사랑하시는지...

  • 이용규
  • 2005-09-23
  • 조회 수 29338

12월 일정과 호주 코스타 [2]

  • 이용규
  • 2005-11-26
  • 조회 수 29340

서연이가 드디어 젖을 뗐습니다. [3]

  • 최주현
  • 2005-10-10
  • 조회 수 29388

"더 내려놓음"에서 제외된 부분들 [6]

  • 이용규
  • 2007-12-29
  • 조회 수 29396

한국 일정 가운데 함께 하신 하나님 [3]

  • 이용규
  • 2007-02-05
  • 조회 수 29459

[re] 몽골에서의 생활

  • 류승현
  • 2004-09-17
  • 조회 수 29478

운느그트 사역을 마치고

  • 이용규
  • 2005-10-17
  • 조회 수 29504

빠진 부분 2 [1]

  • 이용규
  • 2008-01-21
  • 조회 수 29512

"분별"에 대한 응답

  • 이용규
  • 2005-12-24
  • 조회 수 29517

호주 코스타에서

  • 이용규
  • 2005-12-11
  • 조회 수 29575

세째 아이 [7]

  • 이용규
  • 2009-05-26
  • 조회 수 29638

학교 개강 그리고 차 도둑...

  • 이용규
  • 2008-09-05
  • 조회 수 29642

이레 교회 창립 5주년 기념 예배 [1]

  • 이용규
  • 2004-10-04
  • 조회 수 29707

근황 [5]

  • 이용규
  • 2007-01-19
  • 조회 수 29753

여호와 닛시 [1]

  • 송민자
  • 2004-09-24
  • 조회 수 29778

중국에서

  • 이용규
  • 2005-05-01
  • 조회 수 29794

새벽기도의 은총

  • 이용규
  • 2004-10-11
  • 조회 수 29801

글을 쓰며 [2]

  • 이용규
  • 2007-10-12
  • 조회 수 29837

네스토리안을 찾아서 12 [1]

  • 이용규
  • 2007-05-17
  • 조회 수 29839

잃은 양을 찾은 기쁨 [1]

  • 이용규
  • 2005-06-04
  • 조회 수 298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