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운느그트 사역을 마치고

조회 수 29504 추천 수 0 2005.10.17 22:13:21
캐나다에서 온 팀과 철몽과 어뜨거 그리고 MIU의 여자 교수님 모두 5명이 운느그트에 가서 주일 예배를 드리고 왔습니다.  20여명과 함께 예배드렸습니다.  

이제 운느그트에도 정기적인 예배 모임이 시작되었습니다.

한 팀은 예배를 광고하러 마을을 다니다가 멋모르고 9명의 재소자를 모아놓은 지방 감옥에 들어가서 전도했지요.  두 명의 여자로만 구성되었던 그 팀은 겁도 없이 그곳에 들어갔다가 놀라고 말았지요.  
하지만 그들 재소자들이 예배에 올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달은 어뜨거가 안타까움을 가지고 담대하고도 간절하게 철장을 사이에 두고 그들을 향해 복음을 전했다고 합니다.

그 사실을 전해들은 처거는 그 감동의 시간에 자기가 없었던 것을 무척 아쉬워하더군요.

철몽은 이제 예수님을 믿은지 삼개월 밖에 안되었는데 전도하는 일을 너무 기뻐합니다.  그리고 이번 여행 내내 감격에 겨워했다고 합니다.

이들이 하나님을 사랑하고 있음을 옆에 있기만 해도 절실히 느낄 수 있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sort 조회 수

광야 일기 4: 유학을 떠나기까지 (2)

  • 이용규
  • 2005-10-19
  • 조회 수 32831

광야 일기 3: 유학을 떠나기까지 (1)

  • 이용규
  • 2005-10-19
  • 조회 수 33087

운느그트 사역을 마치고

  • 이용규
  • 2005-10-17
  • 조회 수 29504

두 갈래 길

  • 이용규
  • 2005-10-17
  • 조회 수 27139

이레교회 이야기 (사우가편) [2]

  • 이용규
  • 2005-10-17
  • 조회 수 28706

광야 일기 2: 양자강의 어느 배안에서 있었던 이야기

  • 이용규
  • 2005-10-15
  • 조회 수 31805

화해 그리고 치유

  • 이용규
  • 2005-10-14
  • 조회 수 30036

광야 일기: 나의 유학 시절 [3]

  • 이용규
  • 2005-10-14
  • 조회 수 21343

"상한 심령으로" 기도가 응답되고 있습니다

  • 이용규
  • 2005-10-13
  • 조회 수 30240

서연이가 드디어 젖을 뗐습니다. [3]

  • 최주현
  • 2005-10-10
  • 조회 수 29388

팀 사역

  • 이용규
  • 2005-10-10
  • 조회 수 27491

누가 하나님의 마음을 알아 함께 울어줄 것인가 [2]

  • 이용규
  • 2005-10-10
  • 조회 수 28843

한국 방문 일정 일부 변경

  • 이용규
  • 2005-10-08
  • 조회 수 30066

상하이에서 베이징으로 [3]

  • 이용규
  • 2005-10-08
  • 조회 수 28688

기도 제목 "상한 심령으로"에 대한 응답 [5]

  • 이용규
  • 2005-09-30
  • 조회 수 29822

가족과 친구들에게 -- 혹시 저희 가족 사진을 퍼가시려면 [5]

  • 이용규
  • 2005-09-29
  • 조회 수 22223

이레 교회 교인들 사진과 이야기가 보고 싶으시면 [2]

  • 이용규
  • 2005-09-26
  • 조회 수 27325

이레 교회에 좋은 소식 한 가지 [1]

  • 이용규
  • 2005-09-26
  • 조회 수 31370

이레교회 이야기 (덕수편) 2

  • 이용규
  • 2005-09-24
  • 조회 수 33052

이레교회 이야기 (덕수편) 1

  • 이용규
  • 2005-09-24
  • 조회 수 280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