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처음에는 중보기도의 필요성을 보지 못했습니다.  제가 열심히 기도하며 하나님의 뜻을 구하면 될꺼라고 생각했습니다.  저희의 빠듯한 일정 때문에 사람들을 만나서 일일이 기도부탁하는 것도 어려울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중보기도팀을 모아야 하는 이유에 대해서 새로운 생각을 주셨습니다.  첫째는 중보 기도팀이 몽골에서의 사역을 지원할 뿐 아니라 지휘하는 분들이라는 것입니다.  그 분들의 기도를 따라 우리가 움직여 갈 것입니다.  특별히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선교사로써의 사역보다는 선교사의 삶을 살기를 원하십니다.  하나님의 관심은 우리가 그 곳에서 대단한 일을 하고 오기를 원하시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하나님께 순종하는 삶을 살기를 원하신다는 것입니다.  대단한 일은 하나님의 몫이고 내 몫은 그 분의 종으로써 그 분이 원하시는 섬김의 삶을 이루고 오는 것입니다.  내 삶이 하나님께 온전히 내어지기 위해서는 내 힘으로는 어렵다는 것을 압니다.  그래서 중보의 힘이 필요합니다.

둘째는 중보 기도팀을 통해서 우리가 몽골에서 누리는 감동과 성령 임재의 체험을 함께 나누는 것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몽골 땅을 향한 위대한 계획에 저희 가족을 포함시켜 주셨습니다.  저희도 다른 분들이 함께 기도로 사역하실 수 있도록 기회를 드려야 한다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저희만 누리는 것이 아니라 기도를 통해서 동역함을 통해서 함께 누리고 감동받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기도를 통해서 선교지의 아픔과 또한 기쁨이 한국과 미국 땅에 나누어지기를 소망합니다.

조영헌

2004.08.15 23:37:44

용규 형... 제 게으름으로 오늘에서야... 적어주신 이곳까지 찾아왔습니다. 왜 그랬나... 생각해보니... 첫째는 제 게으름이요... 둘째는 사탄의 방해 같다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날 함께 말씀을 들었던 과 기독인 후배들이 선배 연락처를 기다리고 있었는데... 참 이상했드랬습니다. 어쨌든... 저도 어떻게든 돕고 싶다는 생각 뿐이었는데... 일단은 기도부터 시작해야겠다는 마음이 들었습니다. 우리 모두 작은 예수가 되어 어디를 가든지 예수 공동체를 만들어갈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저도 곧 기도제목 전달해 드릴께요. 기도해 주실거죠?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9 [re] 몽골에서의 생활 류승현 2004-09-17 29478
18 동연이가 유치원에 입학했습니다. [2] 최주현 2004-09-12 27750
17 동연이네 몽골에 도착했습니다. [1] 최주현 2004-09-12 32454
16 재정에 있어서의 하나님의 간섭하심 [1] 이용규 2004-08-25 34237
15 [re] 재정에 있어서의 하나님의 간섭하심 [1] 이재원 2004-09-01 32069
14 두 렙돈의 감동 이용규 2004-08-15 38910
13 울리시는 하나님 [2] 이용규 2004-08-15 33154
12 중보 기도팀을 모집합니다 [4] 최주현 2004-08-03 31993
» [re] 중보 기도팀을 모집합니다 [1] 이용규 2004-08-15 34046
10 [re] 중보 기도팀을 모집합니다 [1] 이재원 2004-09-01 32881
9 최근 근황 [2] 이용규 2004-07-25 34354
8 네스토리안을 찾아서 2 [4] 이용규 2004-07-19 30078
7 네스토리안을 찾아서 1 [1] 이용규 2004-07-19 41291
6 새소식 란 운영에 대해서 이용규 2004-07-19 33925
5 잘 도착했습니다 이용규 2004-07-17 33446
4 은혜 가운데 파송예배를 마쳤습니다 [1] 이용규 2004-06-21 34500
3 홈페이지 완성 [1] 웹지기 2004-06-18 34776
2 파송예배 (06/20/2004) 웹지기 2004-05-24 33382
1 홈페이지가 만들어지고 있습니다. 웹지기 2004-05-24 32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