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화해 그리고 치유

조회 수 30036 추천 수 0 2005.10.15 00:33:05
침게가 오래 쌓여있던 폰살 아주머니와의 미움의 관계를 청산했습니다.  주를 위해 죽기까지 섬기겠다고 하더니 순교만큼 어렵다고 느껴진 일을 한 것이지요.  

침게가 자주 쓰러지는 문제를 놓고 제가 목회 기도해 주는데 회개 이후 반복해서 짓는 죄, 특히 미움의 문제를 하나님이 만지시고 다스리셨습니다.  이 부분을 지적했을 때, 잘못을 회개하고 당사자에게 용서를 구하겠다고 했습니다.  오늘 두사람에게 자리를 만들어 주고 나왔는데 한참 있다가 둘이 나오면서 "선생님 감사해요"라는 말과 함께 제 손을 꼭 잡았습니다.  

하나님이 만지시니 어렵다고 느끼는 부분, 고쳐지지 않을 것 같은 부분 가운데 변화가 일어납니다.  그 어떤 기적보다도 가치있는 것을 본 것이지요.  감사했습니다.  

베르흐의 벌러르는 지금 이곳에 머물면서 말씀 공부하고 치유를 받고 있습니다.  그 삶 가운데 하나님을 깊이 사모함이 느껴져서 은혜가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sort 조회 수

광야 일기 4: 유학을 떠나기까지 (2)

  • 이용규
  • 2005-10-19
  • 조회 수 32831

광야 일기 3: 유학을 떠나기까지 (1)

  • 이용규
  • 2005-10-19
  • 조회 수 33087

운느그트 사역을 마치고

  • 이용규
  • 2005-10-17
  • 조회 수 29504

두 갈래 길

  • 이용규
  • 2005-10-17
  • 조회 수 27139

이레교회 이야기 (사우가편) [2]

  • 이용규
  • 2005-10-17
  • 조회 수 28706

광야 일기 2: 양자강의 어느 배안에서 있었던 이야기

  • 이용규
  • 2005-10-15
  • 조회 수 31805

화해 그리고 치유

  • 이용규
  • 2005-10-15
  • 조회 수 30036

광야 일기: 나의 유학 시절 [3]

  • 이용규
  • 2005-10-14
  • 조회 수 21343

"상한 심령으로" 기도가 응답되고 있습니다

  • 이용규
  • 2005-10-13
  • 조회 수 30240

서연이가 드디어 젖을 뗐습니다. [3]

  • 최주현
  • 2005-10-10
  • 조회 수 29389

팀 사역

  • 이용규
  • 2005-10-10
  • 조회 수 27491

누가 하나님의 마음을 알아 함께 울어줄 것인가 [2]

  • 이용규
  • 2005-10-10
  • 조회 수 28843

한국 방문 일정 일부 변경

  • 이용규
  • 2005-10-08
  • 조회 수 30066

상하이에서 베이징으로 [3]

  • 이용규
  • 2005-10-08
  • 조회 수 28688

기도 제목 "상한 심령으로"에 대한 응답 [5]

  • 이용규
  • 2005-09-30
  • 조회 수 30890

가족과 친구들에게 -- 혹시 저희 가족 사진을 퍼가시려면 [5]

  • 이용규
  • 2005-09-29
  • 조회 수 22223

이레 교회 교인들 사진과 이야기가 보고 싶으시면 [2]

  • 이용규
  • 2005-09-26
  • 조회 수 27326

이레 교회에 좋은 소식 한 가지 [1]

  • 이용규
  • 2005-09-26
  • 조회 수 31370

이레교회 이야기 (덕수편) 2

  • 이용규
  • 2005-09-24
  • 조회 수 33052

이레교회 이야기 (덕수편) 1

  • 이용규
  • 2005-09-24
  • 조회 수 280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