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국 노마드 - 인도네시아 이용규 선교사 웹사이트입니다. ::

하나님의 평가

조회 수 30266 추천 수 0 2005.05.11 16:45:36
기도하던 중에 하나님께서 제가 화를 품은 적이 있던 분 한 명을 생각나게 하셨습니다.  부천의 어느 교회에서 목사님과 장로님들이 저희 학교를 방문하셨습니다.  우연히 지나가다가 소개받게 되었습니다.  수업을 마치고 학교를 나오려는데 한 장로님이 물으셨습니다.  
"정말 하버드 나왔수?  근데 왜 이딴 대학에 있는지 모르겠네..."

그 말에 장로님과 목사님이 되어서도 도대체 헌신과 선교에 대해 이해하심이 저토록 없을까 하며 한심하다는 생각을 한 적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기도 중에 그 분들의 말이 다시 떠올랐습니다.  하나님께서 그 때 내가 화를 품었음을 가르쳐 주셨습니다.  

그 순간 제가 왜 화가 났는지 알게되었습니다.  그 분들의 문제가 아니었습니다.  실은 제가 학교에 대해서 한 동안 자랑스러움이 없었던 것입니다.  같이 졸업한 친구들이나 미국의 교수님들께 내가 이 학교에 있음을 드러내고 싶지 않아 하던 내 모습이 빛 가운데 드러났습니다.  실은 이런 마음이 있었기 때문에 그 당시 그 말에 속상함을 느꼈던 것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 때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나는 네가 어디에 속해 있는가를 가지고 너를 평가하지 않는다."

그렇습니다.  내가 어느 교회, 어느 선교회, 어느 학교, 어느 기관에서 어떤 부서를 맡고 있는가는 하나님의 관심사가 아닙니다.  하나님은 그저 내가 그 분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가지고 나를 보고 계실 뿐입니다.  그 분의 사랑 앞에 모든 것을 내려놓을 수 있음을 다시 확인합니다.

지설

2005.05.24 19:32:13

아멘!~
이전에 저는 학벌을 중요하지 않다고 말하면서도 중요하게 생각했었고 아무리 아니라고 해도 잘 안되었습니다. 그런데 어느 시점이 되니까 참 우습더라고요. 우스울 뿐 아니라 그것으로 평가하고 판단하는 것이 죄라는 것을 알았습니다. 하나님의 눈은 정말 그런 것에 있지 않습니다. 이렇게 바뀐 것도 하나님이 하신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sort 조회 수

저의 이번 여름 일정입니다 [2]

  • 이용규
  • 2005-05-28
  • 조회 수 21871

하나님의 응답을 기다린다는 것

  • 이용규
  • 2005-05-25
  • 조회 수 30514

네번째 정거장 사역과 관련해서 마음에 정리한 것들 [2]

  • 이용규
  • 2005-05-18
  • 조회 수 28613

남서울 은혜 교회팀 보세요 [2]

  • 이용규
  • 2005-05-14
  • 조회 수 27126

교회 등록 성공 [2]

  • 이용규
  • 2005-05-13
  • 조회 수 27117

하나님 아버지의 마음 [2]

  • 이용규
  • 2005-05-11
  • 조회 수 20485

하나님의 평가 [1]

  • 이용규
  • 2005-05-11
  • 조회 수 30266

아빠 힘들면 안해주셔도 되요 [1]

  • 이용규
  • 2005-05-11
  • 조회 수 30538

중국 코스타에 참석하기까지의 하나님의 강권하심 [4]

  • 이용규
  • 2005-05-11
  • 조회 수 26817

중국에서

  • 이용규
  • 2005-05-01
  • 조회 수 29794

필요한 물품 목록 [2]

  • 이용규
  • 2005-04-15
  • 조회 수 27305

올 여름 단기 선교 오시려는 분들께 1 [1]

  • 이용규
  • 2005-04-07
  • 조회 수 31336

네번째 정거장 2 [1]

  • 이용규
  • 2005-04-03
  • 조회 수 30732

부활 주일과 교회 이전 예배

  • 이용규
  • 2005-03-27
  • 조회 수 27394

낙담, 혼동, 가슴아픔... [2]

  • 이용규
  • 2005-03-23
  • 조회 수 25600

준하라 사역 2 -- 물질 훈련

  • 이용규
  • 2005-03-19
  • 조회 수 30938

준하라 사역 보고 1 -- 이단과의 대결 [1]

  • 이용규
  • 2005-03-19
  • 조회 수 27826

MIU에서의 작은 불꽃 [1]

  • 이용규
  • 2005-03-14
  • 조회 수 30644

네번째 정거장에서의 이적

  • 이용규
  • 2005-03-14
  • 조회 수 31973

가난한 교회의 축복 [2]

  • 이용규
  • 2005-03-09
  • 조회 수 21996